filme por filme por filme por filme por filme por

News

Check out market updates

집을 팔 때 중개수수료 차이에 따른 거래방법들

캐나다에서 집을 사는 사람들에게 중개인을 선택하는 변수에 비용은 포함되지 않지요. 중개수수료를 지불할 필요가 없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집을 팔고자 하는 사람에게는 지불해야 할 중개수수료가 매우 중요한 변수가 됩니다. 현재 런던의 경우 집을 파는 사람에게는 크게 세가지의 선택이 있습니다. 첫째는 가장 보편적으로 알려진Full-service 중개인 시스템 이구요, 두번째는 집주인이 직접 매매하는 개인거래, 마지막으로 Discount Brokerage 입니다.

Full-service Brokerage

요즈음 런던의 경우 Full-service 중개인을 고용할 때 보통 주택 가격대에 따라 4-5%의 중개수수료를 Seller가 부담합니다. 주택의 대부분이 4%대의 수수료를 받고 있다고 봅니다. MLS 시스템은 캐나다부동산협회가 운영하는 매물등재 시스템인데 중개인들은 이곳에 매물을 등재하면서 바이어측 중개인에게 지불할 거래수수료를 등록합니다(일반인들 사이트로는 볼수없는 정보). 보통 총 수수료의 절반인  2.0-2.5%의 중개수수료를 바이어측 중개인회사에 나누어 주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Private Sale

개인이 집 앞마당에 “House for Sale”이란 푯말을 세우고 바이어를 기다리는 좀 원시적(?)인 방법도 있지만, 요즘은 ComFree라는 회사가 수수료를 받고 집주인이 집을 직접 판매하는 것을 도와주는 것이 보다 보편화 되었습니다. 현재 ComFree가 집주인들에 요구하는 비용은 기본형이 $499.95에서 시작하며 자신들의 최대 서비스페키지인 Ultimate의 경우 서비스계약과 함께 $499.95을 지불하고 집이 팔리게 되면 추가로 $999.95을 지불하는 것으로 되어있습니다. 약 2년전 연방정부에서 독과점금지법에 근거하여 캐나다부동산협회가 소유하고 운영하는MLS시스템이 일반 부동산 중개인회사들만 매물을 등재하는 것이 위법이라 판단하여 개인거래를 희망하는 매도자들의 매물도 등재할 수 있게하였습니다. 단 등재권한은 기존 부동산중개인 자격증을 가진 Brokerage를 통해서만 가능하게 제도를 만들었습니다. 따라서 개인거래를 원하는 사람들은 ComFree를 통해서 MLS에 자신들의 매물을 등재할 수 있습니다. 실제로는 시장에서는 많은 ComFree 매물들이 바이어측 중개인에게 별도로 약 2% 커미션을 지불하고 거래가 이루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Discount Brokerage

오래전 벤쿠버에서 부동산경기가 활발할 당시 ‘1% 커미션’을 내세운 파격적인 할인중개인이 나타나서 대중매체들 까지 많은 관심을 보였던 일이 있었습니다. 최근 런던의 경우 PC275라는 중개인 팀이 2.75%의 할인 중개수수료를 내세워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몰고왔습니다. 특이한 것은 2.75%의 수수료 중 리스팅한 자신들의 수수료를 0.75%로 하고 바이어측 에이전트에게 2.0%의 수수료를 지불하는 새로운 시스템을 도입했습니다 (단, 20만불 이하의 주택은 $1,500+ 2%의 수수료 적용). 이에 영향을 받아 몇몇 중개인들이 3% 중개수수료를 받고 바이어측 중개인과 1.5%씩 나누는 새로운 시스템도 시도 되고 있습니다.

시장 메커니즘의 이해

집을 팔 때 모든 사람이 거래수수료를 절약하고 싶어합니다. 하지만 시장에는 여전히 90% 이상의 주택이 Full-service agenct 시스템에 의해 거래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그 가장 큰 이유는 거래수수료를 아끼려다 더 큰 손실을 볼 수 있는 가능성을 간과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PC275의 판매 모델에서도 짐작할 수 있듯이 주택시장에서는 바이어측 중개인의 역할이 매우 결정적인 영향을 미칩니다. Free service 임으로 굿이 에이전트 없이 집을 매입하려 하지 않고 전문 지식과 시장을 이해하고 있는 중개인의 의견에 의존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입니다. 마케팅에서 최종소비자와 공급자 사이에 끼인 중간자(부동산 거래에서는 중개인)에 집중하는 판매전략을 Push-Strategy라고 하고 반대로 최종소비자(구매자)에 마케팅을 보다 집중하는 모델을 Pull-Strategy라고 합니다. 부동산 거래는 두 전략 모두를 중요시 다루어 만들어 가야 가장 좋은 결과(높은 매매가)를 만들어 낼 수 있습니다. 수수료 3-4천 불을 아껴서 거래금액이 2-3만불 낮게 팔게 된다면 성공적인 의사결정이 될 수 없음으로 신중히 고려해 보아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