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lme por filme por filme por filme por filme por

News

Check out market updates

런던 10월 실업율 1년 만에 첫 감소

던-세인트 토마스 지역 실업율이 지난 해 11월 6.9% 에서 2009년 9월 까지 멈추지 않고 올라 11.3%까지 올랐었습니다. 이는 온타리오 Windsor 다음으로 높은 수치였습니다. 하지만 지난 10월 실업율이 10.8%로 집계 되면서 1년 만에 처음으로 감소세로 돌아섰습니다.
높은 실업율의 원인은 제조업 분야의 고용 감소가 직접적 원인이며, 재조업 기반을 갖춘 주요 도시들은 모두 높은 실업률로 고통받아 왔습니다.
캐나다 통계청의 10월 현재 실업율 통계에 따르면, Windsor 13.7%, Kitchener 9%, Hamilton 8.4%로 제조업 기반을 갖춘 주요 도시들의 실업율이 모두 높은 수치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지난달 (10월) 캐나다 전체 평균 실업율은 8.6% 였습니다.
하지만, 어떤 Analyst는 한달의 실업율 감소로는 전체적인 추세로 받아들이기 힘들면,South Western Ontario 지역은 어쨌든 주 경제 동력인 자동차 산업의 회복이 필수라고 지적하였습니다.